2018/11/09 10:36
극히 사적인 억압에서든 거대한 구조적 억압에서든 해방은 오로지 ‘자기 해방’이다. 누군가 위기에 빠진 나를 구출해 줄 수 있다. 내 해방에 기여할 수도 있다. 그러나 누구도 나를 해방시켜 줄 순 없다.
2018/11/09 10:36 2018/11/09 10:36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