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07/29 15:02
040728.jpg

방금 고래 11호 표지를 공장에 넘겼다. 고래는 물과 식량이 떨어진 채 타클라마칸을 넘는 탐험대처럼 최악의 상황과 싸우며 마지막 고개를 넘고 있다. 나는 이 순간 계속되는 동료들과 작가들, 그리고 제작진의 헌신과 우애를 잊지 못할 것이다. 그들은 작은 역사를 만들고 있다.
2004/07/29 15:02 2004/07/29 15:02

트랙백 주소 :: http://gyuhang.net/trackback/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