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08/18 11:18
근래 진중권 씨에 대한 내 이야기엔 진중권 씨가 지난 10여년 내내 좌파에 대해 해온 언행들을 근거로 한 것들이 많다. 물론 그건 좌파 진영에선 누구나 알고 있는 팩트들이며, 반박문에 사용하기 위해 가공하거나 편집하(는 경우는 이제 ‘일반적’인데, 우리가 극우도 아니고 부디 그러지들 말았으면)지도 않았지만 그에 대한 반응은 많이 다른 듯하다. 진중권 씨의 그런 언행을 전혀 모르는 사람들은 내 글이 진중권 씨 개인에 대한 '감정적이지 않은 듯하면서 감정적인(^^) 공격'으로 느끼는 것 같고, 그런 언행에 충분히 익숙한 사람들은 ‘초인적 인내심’이라 말하기도 하는 것이다. 전자의 사람들만을 대상으로 한다면 내 의견보다는 그런 언행들의 사례를 충분히 담는 게 오히려 나을 것이고, 후자의 사람들만을 대상으로 한다면 아예 글을 쓰지 않아도 될 것이다. 어쨌거나 그런 상반된 반응을 보며 '사회적소통'에 대해 다시금 곰곰이 생각해보게 된다. 덕분에 좋은 공부하게 되었으니 진중권 씨에게 감사할 일.

2010/08/18 11:18 2010/08/18 11:18

트랙백 주소 :: http://gyuhang.net/trackback/2051

  1. Subject: 다른 생각

    Tracked from 책 읽는 즐거움~ 2010/08/18 13:07  삭제

    예전 진중권님의 소위 <그런 언행>을 알았건, 알지 못했건... 그건 별로 중요한 것 같지 않다. 물론, 다 알고 있다면 좀 더 공평한 시각으로 김규항님의 글을 읽을 수 있을 것이다.  

  2. Subject: Twitter Trackbacks

    Tracked from 2010/08/18 20:26  삭제

  3. Subject: game

    Tracked from game 2014/05/31 12:47  삭제

    GYUHANG.NET ::

  4. Subject: Dragon City Wiki

    Tracked from Dragon City Wiki 2014/10/24 09:16  삭제

    GYUHANG.NET ::